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기타기관
급증하는 청소년 성병 생명 가치관 확립 중요한가협, 세계 청소년 성교육 실태와 중요성 알리고자 포럼 개최

[의학신문·일간보사=진주영 기자] 청소년 사이에서 성병 발병률이 크게 증가하고 있어 정확한 의학적 정보를 통한 생명·윤리 가치관 확립 등 올바른 교육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10세~19세 청소년 중 총 56728명이 성병 환자에 해당하며 성병 환자 증가율이 33%에 이른다.

 이에 사단법인 한국가족보건협회(대표 김지연, 이하 한가협)는 13일 오후 국회 헌정기념관 대회의실에서 세계 청소년 성교육 실태와 성교육 중요성을 일깨우고자 ‘2020 국제 생명주의 성가치관 교육을 위한 포럼’을 개최했다.

 김지연 한가협 대표는 “급진적 상대주의와 생명경시 풍조가 만연해 다양한 문제들이 발생한 이 시대에서 생명과 가족이라는 가치가 가장 중요해졌다”며 “정확한 정보에 입각한 교육을 통해 차세대에게 어떻게 전수돼야 하는지 알아가는 시간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김 대표는 “정보를 공유하는 것으로 끝내는 것이 아니라, 우리가 무엇을 해야 하는지 결단해야 하고 어떻게 움직여야 하는 지 스스로 알아 가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포럼에 참석한 이언주 무소속 의원은 축사를 통해 “부적절한 성 인식으로 많은 분들이 자살을 하고 삶의 의미를 잃고 가족의 소중함을 잃는 상황이 반복된다”며 “이번 포럼은 미국뿐만 아니라 유럽, 스웨덴 현지에서 시행된 청소년 실태를 살펴보고 올바른 교육 사례를 연구하는 시간이 될 것"이라 말했다.

 이어 이 의원은 “이를 통해 우리나라는 미래세대에게 건전한 성적 가치관에 입각한 올바른 교육을 해야 할 의무가 있다”고 당부했다.

의학적 정보 통한 성교육, 생명 존엄성 강조, 생명 존중 정책 추진 등 제시

 이어진 토론에서 세계 각국에서 참석한 패널들이 생명을 경시하는 풍조와 인간성이 붕괴된 윤리에 대한 공감과 함께 올바른 생명 교육이 전 세계로 뻗어나갈 수 있도록 하는 다양한 의견들을 제시했다.

 먼저 이진아 남가주다음세대지키기 대표는 "급진적인 성교육의 결과가 성병·소아 성애·부모 권리 박탈 등 심각한 문제를 초래했다"며 "의학적으로 정확한 정보를 통해 가정 안에서의 올바른 교육 및 다음 세대를 위한 윤리적 교육이 선행돼야 한다"고 말했다.

 세이브더톡스 Herb McCarthy 이사장은 “특히 한국은 전 세계에서 가장 낮은 출생률을 보인다”며 “이러한 출생률 감소로 계속해서 고령화가 진행돼 경제적 타격까지 이어질 것”이라고 꼬집었다.

 이어 그는 이노베이션과 인간의 창의적 능력이 경제적 성공의 중요한 요소인데 궁극적인 인구 감소는 노동력 부족 등 여러 문제를 야기할 것이라 설명했다.

 또한 세이브더톡스 Thomas Kim 대표는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정부는 우선적으로 가정·생명의 존엄성·도덕성의 근본 요소를 검토해 알맞은 정책을 추진해야 할 것”이라며 “생명과 가정 가치를 존중하는 초안 작성을 진지하게 고려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이번 포럼에서 스웨덴 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주다은 학생이 급진적 성교육 실태 사례를 통해 한국을 향한 당부를 하는 등 건강한 가정을 만들고 회복하기 위한 의견을 내보였다.

진주영 기자  pearlzero21@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78
전체보기
  • 그림자 2020-01-17 06:19:03

    보건협회에서 성교육 언제 합니까 홈페이지에 없어요   삭제

    • 카리스차 2020-01-16 17:35:38

      정말 좋은 행사였습니다.
      진보적이고 외설적 성교육을 조기부터 시행하는 미국과 북유럽 국가들의 실태와 폐해를 알 수 있었습니다.
      우리나라는 조기 성교육을 하지 말아야합니다. 어린 나이부터 성적 자기결정권이라는 이상한 말로 포장해서도 안되고 피임교육을 10가지 넘도록 그리 자세히 배우지 않아도 됩니다. 아이들을 성애화하고 성중독이 되게 할 뿐입니다.   삭제

      • 애프터런치 2020-01-16 14:32:45

        이런 포럼 혹시 언제 또 열리나요? 국회 게시판에 안뜨는거 같은데요.   삭제

        • 의학신문화이팅 2020-01-16 14:30:58

          의학신문 화이팅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삭제

          • 김지연약사빼고 다 이뻐 2020-01-16 13:58:49

            김약사님만 말 잘하는 줄 알았는데 다들 능력자셔.
            현장에 있는것처럼 다 서술해주신 기자님 짱   삭제

            • 소망 2020-01-16 11:48:21

              공감하고 응원합니다
              바른성교육 다음세대를살리는길입니다   삭제

              • 손경은 2020-01-16 00:00:50

                부모들의 동의도 없이 급진적성교육을 꾀하고 청소년들의 일탈을 부추기는 지금의 학교현장과 여러 미디어의 공격으로부터 우리 아이들을 지켜야합니다. 인권이라는 이름으로 동성애를 옹호하고 많은 사람들의 인생을 망치게 만드는 글로벌성혁명의 흐름을 막아야한다고 생각합니다. 중요한 때에 소중한 포럼을 열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삭제

                • 이말순 2020-01-15 18:49:45

                  김지연 대표님 정말 감사 합니다 어린 학생들의 성교육이 바로 되어야 나라가 사는일인데 입법을 만드는 국회에서 어린아이들의 성 실태를 알려주니 너무감사 드립니다 글구 정의당과 민주당의 동성에 찬양을 하는 분들은 잘못된 성 의식과 성 윤리와 성병들을 알고 돌이키 시기를 바랍니다   삭제

                  • 2020-01-15 13:14:45

                    옳은말을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삭제

                    • 임세은 2020-01-15 11:59:26

                      정말 잘된 일입니다. 우리 나라만 청소년들이 에이즈 급증한다고 하니...이게 무슨 일인지...
                      동성애 옹호 미화하는 보건복지부와 가짜인권단체 정의당, 민주당, 국가인권위원회... 이런자들은 정말 반성해야 합니다...   삭제

                      78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